메뉴 건너뛰기

theqoo

후기 * 장르 소설 작가가 2020년 읽은 작법서 리스트 *
1,024 25
2020.11.10 22:07
1,024 25


 

1.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내 방식대로 읽고 쓰고 생활한다는 것

: 제목 그대로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이야기임. 글 쓰는 것보단 에세이에 가까웠음.

 

2. 당신은 이미 소설을 쓰기 시작했다

: ... 도움은 되지 않았어.

 

3. 실패하지 않는 웹소설 연재의 기술

: 사실 웹소설 연재를 시작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은 경험해 봤을 이야기라고 생각함.

 

4. 작가들의 비밀스러운 삶

: 그냥 작가들 이야기였어. 작법에 도움이 되려나 싶었지만 별도움이 안 됨.

 

5. 소설을 살다

: 음 도움 안 됨.

 

6. 당신이 글을 쓰면 좋겠습니다

: 정신과 치료용으로 글 쓰는 데 도움이 된다는 책임.

 

7. 문학으로 사랑을 읽다

: 그냥 문학에 나오는 사랑 이야기야. 난 또 문학을 통해서 사랑을 어떻게 그려내는지 작법 관련일 줄 알았더니 아님.

 

8. 소설 쓰기의 모든 것 파트1: 플롯과 구조

: 1권은 진짜 제대로 된 작법서라고 생각을 함. 꼭 읽자.

 

9. 소설 쓰기의 모든 것 파트2: 묘사와 배경

: 1권만 읽자.

 

10. 소설 쓰기의 모든 것 파트3: 인물 감정 시점

: 1권만 읽자.

 

11. 대통령의 글쓰기

: 논리적인 글 쓰기, 깔끔한 문장 만들기엔 도움이 되는 책.

 

12. 소설 쓰기의 모든 것 파트4: 대화

: 1권만 봐도 된다.

 

13. 소설 쓰기의 모든 것 파트5: 고쳐쓰기

: 글 쓰는 누구에게나 중요한 퇴고에 대한 이야기. 그냥 1권만 봐도 된다는 생각.

 

14. 장르의 장르

: 장르물을 쓰는 작가들의 이야기야. 작법과는 거리가 멀다고 봄.

 

15. 시나리오 어떻게 쓸 것인가 2

: 종이책으로도 사고, 몇 번이나 복습하려고 전자책으로도 구매함. 1편은 오히려 얕게 넓어서 도움이 안 되는 편이었는데, 2는 확실히 도움이 됐음. 특히 대사 위주로 많이 서술을 해 줘서 대사 치기 어려운 사람들에게 도움이 됐다고 생각함.

 

16. 나를 알기 위해서 쓴다

: 심리 치료 에세이라고 생각함. 실제로 심리 치료 중에 글 쓰는 것도 도움이 된다 하니 그런 거에 관심 있는 사람이 보면 후루룩 읽을 수 있을 책. 소설 작법과는 상관 없음.

17. 글을 쓰고 싶다면

: 그냥 글 쓰고 싶은 사람들에게 던지는 말 같아. 작법에는 도움 안 됐음.

 

18. 대중을 사로잡는 장르별 플롯

: 정말 온갖 종류가 다 나옴. 하지만 깊이는 없어서 아쉬웠음. 얕고 넓게 다뤘음.

 

19. 하루키는 이렇게 쓴다

: 제목 그대로 무라카미 하루키가 글 쓰는 특징에 대해 쓴 책임. 무라카미 하루식 작법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읽어 봐도 괜찮을 듯.

 

20. 이야기의 탄생

: 어떻게 이야기가 탄생했고, 어떤 이야기들이 나오는지에 대해 쓴 건데 이야기의 역사를 읽는 기분이었음

 

이외에도 SAVE THE CAT 같은 책은 올해 읽지 않았지만 도움이 많이 됐음!

그리고 나 같은 경우는 문장 짧게 못 치고 대사를 잘 못 쓰는 타입이라 도움 받으려고 올해엔 대본집 많이 사서 봤었음. 대본집도 도움 많이 되니까, 자신이 쓰는 장르에 맞게 읽어 보길 추천. 나 같은 경우는 현재 추미스 쓰고 있어서 추미스 관련 대본집+자료 조사 차 관련 범죄심리학 등을 읽고 있음.

 

그럼 이만.

댓글 2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04.29 383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61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8 15.02.16 31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4 후기 도서관 책 읽은 후기 2 01.24 287
173 후기 달러구트 드디어 읽었는데 아쉬운 후기 4 01.24 424
172 후기 영알못의 영어 원서 로그 ㅋㅋ (스압 ㅈㅅ) 14 01.23 503
171 후기 유령해마 읽었당 3 01.21 172
170 후기 빨강머리앤 3 01.14 254
169 후기 <이토록 친밀한 배신자> 재밌다~~ 5 01.14 262
168 후기 연금술사 재밌다 3 01.03 338
167 후기 다이웰 주식회사 재미있게 본 후기 2 20.12.31 198
166 후기 2020년 결산! 6 20.12.31 522
165 후기 12월 결산!! 5 20.12.31 313
164 후기 중고서적 구입한 후기 4 20.12.30 558
163 후기 그 환자 읽은 후기 20.12.27 141
162 후기 도덕의 시간 여기서 추천 받아서 읽고 왔다 1 20.12.10 230
161 후기 제인에어 3 20.12.10 198
160 후기 베어타운 다 읽은 후기! 1 20.12.10 165
159 후기 앵무새 죽이기 다 읽었다 (노스포) 1 20.12.03 212
158 후기 살고 싶다는 농담 3 20.11.30 376
157 후기 11월 결산!!! 7 20.11.30 626
156 후기 이번에 주문한 동화책 9 20.11.27 403
155 후기 하도 읽어서 내용 잘 알고 좋아하는 책으로 원서읽기 하니까 재밌고 공부도 많이된다 6 20.11.26 3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