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스퀘어 난독시대 아이들 "유튜브에 나오는데 제가 왜 해석하죠?" _[SBS 스페셜] 난독시대 - 책 한 번 읽어볼까
262 4
2019.07.22 10:29
262 4
https://tv.kakao.com/v/400526325





[SBS 스페셜] 난독시대 - 책 한 번 읽어볼까 ①


자발적 독서의 중요성이 대두되었다.


21일 밤 방송된 'SBS 스페셜'에서는 '난독시대 - 책 한 번 읽어볼까?' 편으로 스마트폰으로 인해 난독이 익숙해진 현시대에서 '책'의 의미를 재해석했다.

이날 수능 국어 수업을 수강하기 위해 부모님들이 하루를 넘도록 학원에 줄을 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학부모들은 "수능에 당락을 좌우하는 것이 국어다"며 "요즘 애들이 그렇잖아요. 자기가 정보를 찾아서 습득하는 시대인데 우리 아들은 고전 책을 읽는데 뭐가 도움이 되냐고 하더라"고 밝혔다.

실제로 작년 수능 국어는 1등급 커트라인이 80점대로 역대급으로 최저 점수를 기록했다. 국어국문학과 교수는 "읽기 능력이 지속적으로 떨어지고 있다"며 분석 결과를 공개했다.

또한 "하 수준 이하의 아이들이 굉장히 많이 늘어났다. 전체 32%로 3명 중 1명의 학생이 교과수업에서의 독해능력이 떨어진다는 수치다"고 분석했다.

실제로 중학교 아이들은 AI가 푸는 독해 문제를 어려워하기도 했다. 한 국어교사는 "수업을 하고 작가가 말한 중심 내용이 뭔지 말해보자라고 하면 말할 수 있는 학생들이 거의 없다. 유튜브 보면 다 나오는데 왜 알아야 하냐 라고 묻는다"고 전했다.

이러한 문제는 10대들에게만 해당되는 것은 아니었다. 대학생 이수민 씨는 "모집요강을 보는데 너무 길어서 안 읽히더라. 기사를 읽어도 제가 기사 내용을 잘못 이해하고 있었다"고 난독 증세를 밝혔다.
스마트폰에 익숙한 세대들은 책을 읽을 때 시선이 문장을 따라가는 것이 아닌 Z형이나 F형의 시선, 또는 역행의 시선으로 디지털 읽기의 형태가 드러나고 있었다.

국어국문학과 교수는 "책을 읽지 않으면 독해력은 떨어지고, 그렇게 되면 계속해서 독서에 실패하는 경험을 한다. 그 경험이 쌓이면 더욱더 독서는 안 하게 된다"고 지적했다.

또한 한국 사람들은 목적형 독서가 높다는 분석이 드러났다. 책에 대한 관심도가 초등학생 때 가장 높다가 점차 떨어지고, 사회생활을 시작하면서는 독서에 대한 관심도가 돌아올 수 없게 되는 것이다.

이에 대해 한 전문가는 "대부분 책을 강제적으로 읽기 시작한다. 그러다 누군가 책을 읽으라고 강요하지 않게 되면 책을 읽지 않게 된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대 자율전공학부 교수는 "뇌과학자들 중에 뇌가 변하지 않는다고 말하는 사람은 없다. 뇌를 변화시키는 가장 효과적인 도구가 책이다. 성인들에게도 책을 읽으면 좋은 이유다. 뇌를 변화시킨다. 또한 책은 몰입할 수 있게 한다. 그것이 깊게 사고할 수 있는 힘을 갖는 것이다"고 전했다.
서민 교수는 "30살까지 책을 읽지 않았다. 우리나라가 책을 읽지 않아도 가능한 사회다. 초등학생들한테 책을 많이 읽히게 하면 안된다. 그러다가 아이들이 학을 떼게 되는 것이다. 스스로 읽고 싶은 게 아니라 부모에게 칭찬을 받기 위해서 읽게 된다"고 지적했다.

독서수업을 진행하는 송승훈 교사는 "눈에 지성의 빛이 감돈다. EBS 문제집을 많이 푼다고 지성의 빛이 돌지는 않는다. 책을 많이 읽으면 수능 점수가 더 잘 나온다고 믿는다. 서울대 권장 도서를 읽히는 것부터 그만해야 한다"며 학년에 맞는 추천도서를 제안했다.
(SBS funE 조연희 에디터)
댓글 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나 혼자 산다』의 헨리&캐서린 프레스콧 등장 《안녕 베일리》 무대인사 시사회 409 08.16 3.1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5-2번항목 주의] 5952 16.06.07 436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04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18 15.02.16 19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3723 잡담 <내가 죽인 남자가 돌아왔다> 본 덬 있니? 질문글! (스포) 19:08 21
3722 잡담 비밀독서단 본 덬 있어? 1 17:44 74
3721 잡담 안나 카레니나 읽는데 묘하게 정이 안가는데ㅠㅠ 5 12:34 156
3720 잡담 어릴 때 읽었던 고전들 다시 다 읽고 싶다 11:10 55
3719 잡담 일본의 사상이 궁금해서 국화와 칼을 보는 중인데 5 02:07 234
3718 잡담 다들 책에 밑줄 안 긋고 표시할때 뭐 이용해? 30 08.18 444
3717 잡담 피프티 피플 빌려서 카페왔는데 2 08.18 313
3716 잡담 도서관에 왔어 1 08.18 132
3715 잡담 갑자기 책이 안 읽히기 시작했어 ㅜㅜ 7 08.18 281
3714 잡담 도서관에서 희망도서 신청하고 제일 뿌듯할 때 2 08.18 187
3713 잡담 이 책 제목 뭔지 아는 사람 있을까?? 2 08.18 235
3712 잡담 SF 중 재밌던것들 이건데 취향 맞을만한거 추천해줄수 있니 4 08.17 195
3711 잡담 오늘 도서관에서 빌린 책 제목이 ㅋㅋ 1 08.17 198
3710 잡담 단편소설집 읽고나면 좀 피곤해 4 08.17 278
3709 잡담 글자풍경 읽는 중인데 재밌다아ㅋㅋ 2 08.17 90
3708 잡담 작별 다 읽었당 2 08.17 71
3707 잡담 인기있는 책은 도서관에서 빌리기 힘들구나 9 08.17 451
3706 잡담 테메레르 너무 재밌다 4 08.17 226
3705 잡담 아가미 다 읽엇다! ㅅㅍ없음 08.17 107
3704 잡담 정세랑 작가 <지구에서 한아뿐> 단숨에 읽었다 3 08.17 2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