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낭만닥터 김사부2’ 한석규X이성경X안효섭 “시즌3 기다리겠다” 애틋 종영 소감
1,249 14
2020.02.25 18:25
1,249 14
https://img.theqoo.net/HDaYy

'낭만닥터 김사부 2'는 지난 1월 6일 첫 방송을 시작, 방송하는 기간 내내 시청률 1위는 물론이고 각종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대한민국을 '낭만 물결', '낭만 돌풍'으로 휩쓸었던 상황. 이와 관련 '낭만닥터 김사부 2'를 이끌었던 한석규-이성경-안효섭이 열렬한 지지와 응원, 뜨거운 사랑을 보내주신 시청자들을 향한 감사와 더불어 16회를 마무리 짓는 아쉬움과 소회에 대해 직접 소감을 건넸다. 

먼저 본명이 부용주인, 한때 신의 손이라 불리었던 괴짜 천재 의사 김사부 역을 많아 카리스마 넘치는 사이다 호통과 묵직한 일갈로 모두를 일깨웠던 한석규는 "김사부는 제 인생관과 가치관이 많이 담겨있는 인물이다. 김사부를 통해서 개인 한석규가 배운 점도 많고 어떤 때는 평소에 생각했던 것들을 김사부를 통해 녹여내 보기도 했을 정도로 김사부는 나에게 여러 가지 의미를 가지고 있다"라며 김사부 캐릭터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며 운을 뗐다. 

이어 "'낭만닥터 김사부 2' 마지막 촬영을 끝마치면서 섭섭한 기분이 든다. 시즌 2를 시작하기 전, 동료 배우들과 감독들, 스태프들 모두 긴장을 많이 했는데 시청자분들이 첫 회부터 너무 큰 성원과 응원, 큰 박수를 보내주셔서 정말 든든했다"라며 "시청자분들 덕분에 책임감과 보람을 느끼면서 최선을 다해 끝까지 열심히 달려왔다. 시즌 1에 이어 시즌 2까지 잘 마무리해서 감사하다"라고 시청자들을 향한 감사의 말을 전했다. 더욱이 "기회가 된다면 시즌 3에 대한 희망과 기대를 품고 기다리도록 하겠다. 연기자는 시청자들이 없으면 존재할 수 없고 의미가 없는 일인데 늘 큰 성원 보내주셔서 정말 감사하고 건강 잃지 마시고 하는 일들 모든 것들 잘 이뤄지시길 바란다"고 사랑이 묻어나는 당부의 말을 전했다. 

자신이 원하는 걸 접고 엄마를 위해 의사가 되어 울렁증을 극복하고자 노력을 거듭했던 흉부외과 펠로우 차은재 역 이성경은 "이렇게 좋은 작품과 훌륭한 배우분들, 제작진분들을 만나게 된 건, 저에게 정말 과분한 행복이었다"라고 작품에 임했던 모든 순간에 대한 감사함을 드러냈다. 이어 "정말 모든 것이 좋았던 작품이다. 그래서 돌담병원이 더더욱이나 아쉽고 그리울 것 같다. 그동안 '낭만닥터 김사부 2를 사랑해주시고 공감해주신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잊지 못할 작품에 대한 소회와 시청자를 향한 고마움을 밝혔다. 

매사에 시니컬하고 무표정했던 '생계형 써전' 서우진이 고통스러웠던 과거를 뛰어넘어 한층 성장 발전한 모습을 그려낸 안효섭은 "5개월 동안 고군분투하면서 '낭만닥터 김사부 2'를 일궈주신 최고의 스태프, 최고의 감독님, 작가님, 우리의 김사부 한석규 선배님, 모든 출연 배우들, 보이지 않는 곳에서 애써주신 많은 분께 감사드린다. 함께 할 수 있어서 정말 큰 영광이었다"라며 벅찬 감정을 내비쳤다. 더불어 "무엇보다 모든 것을 사랑으로 지켜봐주신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여러분의 응원에 서우진이 존재할 수 있었고 우진의 성장만큼 저 또한 성장할 수 있었다. '낭만닥터 김사부 2'를 통해 여러분도 저와 함께 낭만을 찾는 여정이 되셨기를 바란다"라고 시청자들과 함께 할 수 있었기에 더욱 애틋한 소감을 쏟아냈다. 

제작사 삼화네트웍스 측은 "오랜 시간 동안 혼신의 열정을 쏟아내며 정말 열연을 펼쳐준 한석규-이성경-안효섭을 비롯해 '낭만닥터 김사부 2'에 출연해주신 모든 배우, 그리고 최선을 다해 촬영해준 스태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다"라며 "대한민국을 '낭만 메세지'로 아로새기며 엄청난 시청률 숫자를 확인하게 해준 시청자분들에게도 다시 한 번 감사를 전한다. '낭만닥터 김사부 2' 결말은 과연 어떻게 될지 25일(오늘) 마지막 방송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009/0004524515
댓글 1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스퀘어 정치글 및 코로나19글 전면 금지 & 코로나19 게시판 신설 & 대통방/정치토크방 폐쇄 02.27 32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99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8 16.06.07 539만
전체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 16.05.21 503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50 15.02.16 228만
공지 RH-O 혈액형의 전혈헌혈 (지정헌혈) 을 구하고 있습니다 594 04.01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9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11282 수지, 청바지에 티셔츠 한 장만 입어도 '예쁘지' 6 12:35 250
1511281 백운산 4/3(금) 오늘의 띠별 운세 13 12:33 433
1511280 벤틀리, 피자 광고까지? 귀여운 톱스타 일상 "주문받아요"[SNS★컷] 3 12:32 264
1511279 레드벨벳 슬기-조이 목소리, 지하철 안내방송으로 만난다 12 12:30 432
1511278 '놀면 뭐하니?' 측 "4일 유튜브 라이브, 유고스타→닭터유 출격" [공식] 3 12:30 245
1511277 '놀면 뭐하니?' 유재석 위한 컬래버..新부캐 탄생 '닭터유' 8 12:28 470
1511276 할머니 농사짬바 클라스.jpg 11 12:28 1090
1511275 @: 마마무 문별 만 땅에 발이 닿네요?? 7 12:28 694
1511274 임영웅 신곡 ‘이젠 나만 믿어요’ 홍보,응원글 올린 이찬원 인스타.jpg 15 12:26 687
1511273 절대 ㅇㅇ해 라는 용어의 유래 19 12:26 1568
1511272 JTBC에서 올려준 태연 When We Were Young 4 12:25 280
1511271 엄마도 없고 집도 없는 그 직업.jpg 22 12:23 1854
1511270 송강호 운전석에서 젊은경찰 귀 잡아당기는 사진 논란...jpg 27 12:21 2904
1511269 [단독] '해투' CP "유재석과 새시즌 준비..19년간 지각·사고 없어 감사해"(인터뷰)  31 12:19 1335
1511268 우리집에 빠진 사람들이라면 꼭 봐야할 투피엠 명곡... 아임 유어 맨.... 14 12:18 379
1511267 베지밀이 만우절에 한 역대급 거짓말 17 12:18 2061
1511266 이달의 맥도날드 해피밀 장난감 31 12:16 2446
1511265 전직 한의사 출신 근황.jpg 16 12:16 2726
1511264 초소형 수박농사를 지으시는 우리할머니.jpg 20 12:11 2728
1511263 [슬기로운 의사생활 OST Part 4] 규현 (KYUHYUN) - 화려하지 않은 고백 (Confession Is Not Flashy) MV 10 12:10 3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