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후기 동급생 다 읽었는데 대박이다... (스포X)
519 6
2021.05.07 18:24
519 6
한참 전에 추천받아서 사뒀다가 이제서야 읽게 됐는데
각잡고 좋은 컨디션에서 보고 싶기도 했고 개인적으로 기대가 되게 컸던 책이라 선뜻 손대기 어려웠었거든
근데 막상 읽기 시작하니까 괜히 망설였다 싶을 정도로 술술 잘 넘어가더라고
분량이 짧다 보니까 초중반까지는 작가가 화가라더니 묘사가 참 회화적이고 예쁘다, 근데 독일 지명 같은 건 잘 안 읽힌다, 콘라딘이랑 한스 귀엽네 이런 식의 얕은 생각만 스쳐가다가
대망의 마지막 문장... (눈이 먼저 움직일까봐 손으로 한줄한줄 내려가면서 읽음)
읽고 나서 말 그대로 심장이 쿵 내려앉는 느낌이었는데 이게 내 경우엔 그리 흔치 않은 경험이라...
워낙 마지막 한줄이 그렇게 중요하다 말들 많이 들어서 스포 안 당하려고 기를 쓰고 조심했었는데 그런 보람이 있는,
그래서 온전히 느낄 수 있었던 감정의 소용돌이라고 할까...
자꾸 인물에 대해 이런저런 생각하고 되고
책을 읽는 데 한 시간이 걸렸다면 책을 덮고 나서의 여운은 한 시간 그 배로 가는 듯한 기분이야
간만에 소장가치 있는 책을 읽었다 싶어
나중에 시간이 흘러서 꼭 처음부터 다시 읽어봐야겠어 다 알고 읽을 때랑 모르고 읽을 때 느껴지는 감정이 또 다를 것 같아 ㅠ
혹시 읽어보려는 덬들 있다면 절대 스포 밟지 말고 앞에 서문도 넘기고 보길 추천해!
댓글 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545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67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10 15.02.16 34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64 후기 김언수 설계자들 읽었어 (약간의 스포 주의) 1 06.16 82
263 후기 도서방에서 추천받은 <타타르인의 사막> 읽은 후기 4 06.08 395
262 후기 <칵테일, 러브, 좀비> 짧은 후기 2 06.07 304
261 후기 23년 살면서 역대급으로 너무 황당해서 헛웃음만 나오는 책 후기 16 06.07 1217
260 후기 스토너 다 읽었다 (ㅅㅍㅈㅇ) 3 06.06 137
259 후기 호밀밭의 파수꾼 읽어본 사람? 9 06.03 441
258 후기 도룡뇽과의 전쟁 9 06.02 298
257 후기 '이기적 유전자' 어려운거 정상이야?ㅋㅋ 8 06.02 438
256 후기 정문정 작가 '더 좋은 곳으로 가자' 후기 2 05.27 192
255 후기 '정부가 집값을 잡지 않는 이유' 후기 5 05.26 456
254 후기 교보샘 쓰는 덬들아 질문있어! 도와줘! 5 05.25 171
253 후기 제2회 한국과학문학상 수상작품집 1 05.23 176
252 후기 GV 빌런 고태경 3 05.22 313
251 후기 미셸슈나이더 슈만, 내면의풍경 완독!! 4 05.19 118
250 후기 장류진 달까지 가자를 읽었어 (간단후기) 3 05.16 376
249 후기 황정은- 계속해보겠습니다 후기 2 05.14 304
248 후기 얼마전에 제인에어를 다 읽었거든(ㅅㅍ?) 2 05.14 294
247 후기 파친코 느리게읽기 완독! 3 05.12 242
246 후기 김영하 추천도서 <완벽한 아이> 읽은 후기 2 05.12 485
245 후기 이다혜 작가 '출근길의 주문' 후기 1 05.11 246